안녕하세요

현산면 만안리 출신의 박정일입니다

문화재청 문화재정보찾기 ( http://info.cha.go.kr/  )  에서 문화재 정보를 검색해볼수 있었습니다.

다음은 사적 432호를 검색해본 결과로 금쇄동부분만 문화재로 등록되어있고

수정동에대해서는 언급이 없으며, 따로 수정동으로 검색해도 관련내용은 없습니다.

이러한 사항은 제가 해남군청에 방문시에도 확인한 내용으로써

금쇄동부분도 고산선생님의 묘소가 있는부분이 제외되었고, 현산고성과 비경22길을
 
최소범위로 둘러싼 부분만 사적으로 등록되어 있었습니다.

종    목 사적  제432호
명     칭 해남윤선도유적(海南尹善道遺蹟)
분     류 유적건조물 / 유물산포지유적산포지/ 육상유물산포지/ 역사유물
수량/면적 149,881㎡
지 정 일 2001.08.17
소 재 지 전남 해남군  현산면 구시리 산181 외
시     대 조선시대
소 유 자 해남윤씨고산공파종중 외
관 리 자 .
고산 윤선도가 54세때인 인조 18년(1640)에 머무르며 『금쇄동기』(보물 제482-2호)를 비롯한 여러 문헌들을 집필한 곳인 금쇄동과 금쇄동 안에 위치한 현산고성이다.

윤선도는 8살되던 해에 큰아버지에게 입양되어 해남으로 내려가 살았다. 20세에 승보시에 1등으로 합격하여, 1616년 성균관유생으로서 집권세력을 비난하는 글을 올렸다가 함경도로 유배되었다. 벼슬을 버리고 내려온 후에는 조상이 물려준 엄청난 재산으로 정치와는 관계없이 보길도의 부용동과 새로 찾은 금쇄동에 여러 정자와 각을 지어놓고 풍류를 즐기며 살았다.

금쇄동은 윤선도가 원림(園林)을 조성한 고성(固城)안과 『금쇄동기』에서 명명한 22개의 지명 등이 있으며, 윤선도가 문학적 영감을 얻기 위해 인위적으로 개척한 문학산책로로서 건물지와 연못지의 유구가 남아 있고, 금쇄동내에 위치한 현산고성(懸山固城)은 고려시대에 축성된 것으로 추정되며, 동문, 서문, 북문 등 3곳의 문지, 수구의 성곽시설과 망루지, 건물지, 제방 등의 성내시설이 남아 있다

이곳은 고산 윤선도의 시문학 창작의 산실로서 국문학상의 학술적인 가치 뿐만 아니라 지금까지 세간에 잘 알려지지 않은 옛성이 잘 남아 있어 문화재적 가치가 매우 큰 유적이다